간담회를 마친 구복규 화순군수와 새마을부녀회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제공 = 화순군)

[서울와이어 광주ㆍ호남본부 김도형 기자] 구복규 화순군수는 26일 화순군 새마을부녀회(회장 김덕희)와 ‘군수와 함께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구복규 군수는 간담회에서 새마을부녀회의 활동에 고마움을 전하고 애로사항, 건의 사항, 군정 현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구 군수는 “다양한 봉사활동과 나눔 행사를 통해 이웃을 위해 애써 주시는 화순군 새마을부녀회가 있기에, 우리 지역이 더욱더 살기 좋고 훈훈한 지역공동체로 발전할 수 있었다”며 “부녀회의 노력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구 군수는 “향후 다양한 소통의 장을 마련해 개선이 필요한 사항은 담당 부서의 검토를 거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부녀회와 우리 군과 잘 협력해 새로운 화순, 군민이 행복한 화순 만들기에 앞장서 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