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김영환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김한정 경우전기 대표이사, 김세준 호반그룹 동반성장팀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호반건설 제공
(왼쪽부터) 김영환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김한정 경우전기 대표이사, 김세준 호반그룹 동반성장팀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호반건설 제공

[서울와이어 고정빈 기자] 호반건설은 동반성장위원회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우수 중소기업’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호반건설은 지난해 업계 최초로 동반위와 협력사 ESG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협력사 ESG 대응 역량을 제고하기 위해 상생협력기금 1억원을 출연했다. 동반위는 중소기업 ESG 표준 가이드라인을 마련하고 현장실사를 통해 ESG 지표 준수율이 우수한 중소기업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호반건설의 우수 중소기업은 ▲경우전기 ▲에스에프훼미리 ▲제이앤에스건설 ▲승일실업 ▲디지털에어시스템 ▲대원산업개발 ▲서원상협 등 7개사다. 선정된 우수기업에는 금융지원, 수출지원, 환경에너지 기술지원 등을 제공한다.

김세준 호반그룹 동반성장팀장은 “앞으로도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은 협력사와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