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고속도로 곳곳에 몰려든 귀성·귀경차량으로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추석 연휴 고속도로 곳곳에 몰려든 귀성·귀경차량으로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서울와이어 주해승 기자]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12일 귀경길 고속도로에서 6중 추돌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조사 중이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57분께 경기 양평군 서울양양고속도로 서종대교(서울 방면)에서편도 3차로 중 1차로로 주행 중이던 승용차와 SUV 등 차량이 6대가 차례대로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탑승자 1명이 경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사고 차량을 현장에서 4km 정도 떨어진 화도나들목으로 옮겼으며, 현재 사고 지점은 차량 통행이 원활한 상태다.

경찰은 현재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