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풍부한 경험과 식견을 가진 적임자"

신용보증기금 신임 이사장에 내정된 최원목 전 금융결제원 감사 [사진=연합뉴스]
신용보증기금 신임 이사장에 내정된 최원목 전 금융결제원 감사 [사진=연합뉴스]

[서울와이어 최석범 기자] 신용보증기금 신임 이사장에 최원목 전 금융결제원 감사가 내정됐다.

금융위원회는 신임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으로 최원목 전 금융결제원 감사를 임명 제청했다고 27일 밝혔다.

신보 이사장은 금융위원장 제청을 받아 대통령이 임명하는 구조다.

최 내정자는 기획재정부 재정관리국장, 대통령비서실 국정과제1비서관·경제금융비서관, 기재부 기획조정실장, 아시아개발은행(ADB) 상임이사 등을 지냈다.

금융위는 "정부와 민간에서 쌓은 풍부한 경험과 식견을 바탕으로 신보를 중소기업 및 창업 지원의 허브로 발전시키고 신보의 조직혁신 및 급변하는 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ESG(환경·사회책임·지배구조)·디지털 금융혁신 등 새로운 발전전략을 수립·추진할 적임자로 평가된다"고 제청 배경을 밝혔다.

또한 금융위는 "최 내정자는 기재부 기획조정실장·재정관리국장, 대통령비서실 국정과제1비서관·경제금융비서관 등을 역임하며 경제위기 대응을 위한 다양한 금융지원대책(중소기업지원 부문 포함)을 효과적으로 수립·집행했다"고 소개했다.

이어 "신보 등 정책금융기관의 예산 운용 및 공공기관 관련 각종 법률·제도개선 과제를 원활히 수행하는 등 정책금융 및 공공기관 예산·조직관리에 대한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