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 독거노인 17세대에 따뜻한 정성 배달

밑반찬 전달 모습 (사진제공 = 무안군)

[서울와이어 광주ㆍ호남본부 김도형 기자] 무안군 일로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김수영·이수용)는 최근 복지사각지대 저소득 독거노인과 장애인 등 17세대에 밑반찬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월 2회 운영하는 소외계층 밑반찬 지원사업으로 결식우려가 높은 저소득 독거어르신과 장애인 가구에 밑반찬을 전달하고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소외된 이웃에게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연계하는 사업으로 이날 협의체 위원들과 읍 맞춤형복지팀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바깥 외출이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해 입맛을 돋우는 반찬을 정성껏 준비해 어르신들께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다.

이수용 위원장은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어려운 주민들을 위해 함께해주신 봉사자들께 감사드린다”며“기뻐하시는 어르신들을 보니 보람을 느꼈고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 주민들을 돕기 위한 다양한 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