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풋살경기 인연으로 창평면 어르신 위한 김 120상자 기탁

기부물품 전달식 (사진제공 = 담양군)
기부물품 전달식 (사진제공 = 담양군)

[서울와이어 광주ㆍ호남본부 김도형 기자] 나주시에 있는 해송식품(대표 김현선)에서 담양군 창평면에 기부물품을 전달했다.

창평면에 따르면 해송식품은 창평체육회(창평드래곤즈 조기축구회)와의 축구, 풋살 친선경기 인연으로,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에 폭염까지 겹쳐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어르신들을 위해 김 120상자를 전달했다.

해송식품 김현선 대표는 “어르신들 뿐 아니라 돌봄 사각지대 아동들에게 어린이용 김 세트를 지원하며 나눔을 실천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창평체육회 김홍복 회장은 “우리 체육회와의 인연 뜻깊은 나눔으로 이어져 기쁘다. 앞으로 체육회에서도 나눔 행사와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의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