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총괄 사장, 육군 3군단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호반그룹 제공
(왼쪽부터)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총괄 사장, 육군 3군단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호반그룹 제공

[서울와이어 고정빈 기자] 호반그룹은 강원도 인제군 육군 3군단 사령부를 방문해 후원금과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전달식에는 육군 3군단장, 최은욱 육군 3군단 인사처장,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총괄 사장, 김민성 호반산업 전무 등 3군단과 호반그룹 관계자 등 20명이 참석했다.

호반그룹은 육군 3군단의 부대 발전과 사기 진작을 위해 5000만원 상당의 후원금과 물품을 전달했다. 후원금은 신종 코로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장병 지원, 부대 복리 증진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육군 3군단장은 “호반그룹과 3군단과의 인연이 벌써 7년째다. 한결같이 우리 장병들의 복무 여건 향상을 위해 든든히 지원해주셔서 감사하다”며 “후원에 힘입어 우리 군과 장병들은 최전방에서 임무 수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대헌 호반그룹 기획총괄 사장은 “험준한 동부전선에서 헌신하는 장병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무더위에도 훈련에 임하고 있는 3군단의 장병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호반건설과 육군 3군단은 2015년 ‘1사 1병영 협약’을 체결하고 꾸준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은 장병 건강증진을 위해 체력단련실을 조성했고 코로나19 확산방지 열화상 카메라를 전달하는 등 지금까지 총 3억원 상당의 후원금과 물품을 전달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