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년 동기 대비 21.7% 감소… 공모 39.9%↓·사모 18.8%↓

한국예탁결제원은 올해 상반기 예탁원을 통해 발행 등록된 펀드의 이익배당금 지급액이 12조4651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21.7% 감소했다고 밝혔다. 사진=서울와이어 DB
한국예탁결제원은 올해 상반기 예탁원을 통해 발행 등록된 펀드의 이익배당금 지급액이 12조4651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21.7% 감소했다고 밝혔다. 사진=서울와이어 DB

[서울와이어 김민수 기자] 올해 상반기 한국예탁결제원을 통해 발행 등록된 펀드의 이익배당금 지급액이 전년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예탁원에 따르면 상반기 펀드 이익배당금 지급액은 12조4651억원으로, 이는 전년 동기 대비 21.7% 감소한 수준이다.

이중 공모펀드 이익배당금은 1조3000억원, 사모펀드 이익배당금은 11조1651억원이 지급돼 각각 39.9%, 18.8% 감소했다. 이익배당금 지급 펀드수도 공모펀드 1107개, 사모펀드 7353개로 전년 동기보다 각각 28.5%, 2.1% 줄었다.

주식·주식혼합형, 채권·채권혼합형, 기타 펀드의 이익배당금은 감소한 반면, 머니마켓펀드(MMF), 부동산·특별자산형 펀드의 이익배당금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반기 이익배당금 지급액 중 펀드에 재투자한 금액은 3조5157억원으로, 이익배당금의 28.2% 수준이었다. 공모펀드 재투자율은 66.0%, 사모펀드 재투자율은 23.8%였다. 사모펀드의 경우 재투자가 곤란한 부동산·특별자산펀드의 이익배당금 비중이 공모펀드에 비해 높아(공모 28.4%, 사모 60.7%) 재투자율이 낮다는 것이 예탁원의 설명이다.

상반기 펀드 신규 설정액은 29조6897억원, 청산분배금은 14조7939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각각 11.5%, 17.8% 감소했다. 

공모펀드 신규 설정액은 1조7724억원, 청산분배금은 6444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각각 50.4%, 75.2% 줄었다. 사모펀드 신규 설정액은 27조9173억원, 청산분배금은 14조149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6.8%, 8.1% 감소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