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스탠드형 에어컨 최초 ‘UL 그린가드 골드’ 획득

LG전자 모델들이 국내 스탠드형 에어컨 최초로 ‘UL 그린가드 골드(GREENGUARD GOLD)’ 인증을 받은 휘센 타워 에어컨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 모델들이 국내 스탠드형 에어컨 최초로 ‘UL 그린가드 골드(GREENGUARD GOLD)’ 인증을 받은 휘센 타워 에어컨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서울와이어 정현호 기자] LG전자가 자사의 휘센 타워 에어컨이 실내 공기질 안전성을 평가하는 ‘UL 그린가드 골드(GREENGUARD GOLD)’ 인증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국내 스탠드형 에어컨으로는 최초다. 

UL 그린가드는 글로벌 안전과학회사인 UL솔루션즈(UL Solutions)가 제품에서 발생하는 휘발성 유기화합물(VOC)의 방출량을 엄격한 측정을 통해 부여되는 실내공기질 안전성 인증으로는 최고 등급이다. 

가정과 사무실 등 일반 환경뿐 아니라 공기질에 민감한 어린이·노약자가 주로 이용하는 학교, 의료시설 등 실내 환경에서 안심하고 쓸 수 있도록 더욱 강화된 유기화합물의 방출량 기준치를 충족시켜야 받을 수 있다.

LG 휘센 타워 에어컨의 경우 실내공기질 관리를 위한 뛰어난 청정 성능을 지녔고, 에어컨 내부 위생까지 쾌적하게 관리할 수 있다. 필터 청소부터 팬 살균까지 바람이 지나가는 단계별로 꼼꼼히 관리해주는 자동 청정관리 기능도 갖췄다. 

해당 제품은 구입 후에도 업그레이드를 통해 새로운 기능을 지속적으로 추가할 수 있는 UP가전 라인업으로 회사의 초(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에어컨의 디자인 철학이 반영했다. 

최근 LG전자는 제품 라인업을 확대했다. 고객의 가격 부담 완화를 위해 부가기능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초기 구입비용에 대한 부담 없이 매월 일정 금액을 내면 에어컨 관리와 점검까지 받을 수 있는 렌탈로도 이용할 수 있다.

한편 회사는 미래 세대를 위해 더 나은 환경 조성을 위해 주요 제품의 글로벌 친환경 인증을 비롯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을 실천 중이다. LG 휘센 듀얼베인 시스템 에어컨도 지난해 UL 그린가드 골드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상업용 에어컨 전 제품에 걸쳐 로하스(LOHAS) 인증도 획득했다. 로하스는 한국표준협회가 2006년부터 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친환경적이고 사회공헌적인 노력과 성과를 보인 기업의 제품, 서비스 등에 부여하는 인증이다.

이재성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부사장은 “차원이 다른 청정관리와 앞선 성능은 물론 건강과 환경까지 고려한 휘센 에어컨으로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