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후 비금융 서비스까지 접목한 맞춤형 솔루션 제공 예정

KB증권은 종합재산신탁 서비스 ‘KB 인생 신탁’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KB증권 제공
KB증권은 종합재산신탁 서비스 ‘KB 인생 신탁’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KB증권 제공

[서울와이어 유호석 기자] KB증권이 종합재산신탁 서비스를 출시했다.

KB증권은 종합재산신탁 서비스 ‘KB 인생 신탁’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KB 인생 신탁은 저출산, 고령화 등의 인구구조 변화로 인해 개인뿐만 아니라 기업의 자산관리와 함께 상속세 절세, 가족 생계 보장, 상속 분쟁 방지 등 자산 승계와 관련된 이슈에 해결책을 제공한다.

KB 인생 신탁 서비스의 특징은 금전·유가증권·부동산 등 수탁 가능한 자산 유형에 제한이 없으며 신탁으로 위탁된 자산에 대하여 상속, 증여, 후견 등 자산승계플랜의 다양한 기능을 고객의 니즈에 따라 맞춤형으로 설계 가능하다는 것이다.

또한, 효율적인 자산관리와 함께 사전에 상속 분쟁 등을 예방할 수 있도록 변호사와 세무사, 부동산 전문가, 전문 상담인력 등을 통해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상담부터 솔루션 제공까지 원스탑 서비스로 진행되며 개인 뿐만 아니라 기업의 일대일 맞춤형 솔루션도 가능하다. 특히, 해외에 머물며 국내 부동산 관리가 어렵거나 고령이라 직접 관리가 어려운 경우 및 부동산 신축과 리모델링에 대한 컨설팅도 제공한다.

주요 서비스 유형으로는 상속 분쟁을 예방할 수 있는 유언대용신탁, 재산을 물려준 이후에도 증여재산에 대하여 지속적으로 통제·관리할 수 있는 증여관리신탁, 증여세 면제 혜택을 활용하여 장애인 가족을 보살필 수 있는 장애인부양신탁 등이 있다. 향후 고령자를 위한 시니어헬스케어신탁, 미성년과 장애인 후견을 위한 복지형 신탁 등 비금융서비스도 확장할 계획이다.

김유성 KB증권 고객자산운용센터장 상무는 “고객과 가족의 인생을 끝없이 지켜드린다는 서비스 모토처럼,‘당신의 인생을 믿고 맡길 수 있는 신탁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오래 전부터 준비해왔다”며, “KB증권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더욱 많은 개인과 기업고객들이 경험하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키워드

#KB증권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