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경영 책임 계획 이행사항 점검

한국지역난방공사가 지난 22일 ‘2022년 상반기 안전경영위원회’를 열고 안전경영 책임 계획 이행사항을 점검했다.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제공
한국지역난방공사가 지난 22일 ‘2022년 상반기 안전경영위원회’를 열고 안전경영 책임 계획 이행사항을 점검했다.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제공

[서울와이어 정현호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가 체계적인 안전경영시스템 구축과 집단에너지시설 현장 근로자들의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을 위한 ‘2022년 상반기 안전경영위원회’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안전경영위원회는 정부의 ‘공공기관의 안전관리에 관한 지침’에 따라 구성된 안전경영 분야 심의·자문기구다. 매년 2회 정기회의 통해 현장 위험요소를 파악하고 중대재해 예방조치 및 재발방지대책, 근로자 안전·보건 중요한 사항에 대해 심의한다.

앞서 난방공사는 안전을 최우선 경영가치로 내세워 안전경영시스템 강화와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작업장, 건설현장, 시설물 등에 전방위적 안전활동을 펼쳤다.

지난 22일 열린 상반기 위원회에서는 난방공사와 협력사 노·사 대표, 외부전문가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안전경영 책임 계획의 상반기 이행사항 등을 집중 점검했다.

송현규 한국지역난방공사 안전기술본부장은 “공사는 앞으로도 체계적인 안전경영시스템 구축과 근로자의 건강하고 안전한 작업환경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