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준열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배우 류준열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서울와이어 이태구 기자] 배우 류준열이 23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서울에서 열린 영화 ‘외계+인’ 1부 제작보고회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류준열은 김태리와 영화 '리틀 포레스트' 이후 두 번째 같은 작품에 출연했다.  류준열은  "두 번째 호흡이니만큼 너무 좋았다. 제가 많이 의지하고, 시작하면서부터 너무 좋아서 '다음 건 뭐 할래?'라고 했던 것 같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