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8일 코트야드 메리어트 남대문 호텔에서 열린 KT&G 그룹 윤리헌장 선포식에서 백복인 KT&G 사장(왼쪽 네 번째)과 국내 7개 자회사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G 제공
지난 8일 코트야드 메리어트 남대문 호텔에서 열린 KT&G 그룹 윤리헌장 선포식에서 백복인 KT&G 사장(왼쪽 네 번째)과 국내 7개 자회사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G 제공

[서울와이어 김익태 기자] KT&G가 그룹사 공통의 행동기준을 담은 ‘KT&G 그룹 윤리헌장’을 지난 8일 선포했다고 9일 밝혔다.

KT&G 그룹 윤리헌장 선포식은 백복인 KT&G 사장을 비롯해 KGC인삼공사, 영진약품, 코스모코스, KGC라이프앤진 등 국내 7개 자회사 대표와 컴플라이언스 담당자 등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중구 코트야드 메리어트 남대문 호텔에서 열렸다.

KT&G는 윤리경영 의지를 대내외적으로 표명하는 한편 그룹 차원의 가이드라인을 바탕으로 공통의 가치판단 기준을 제시하기 위해 윤리헌장을 새롭게 개정했다. 2003년 제정된 이후 세 번째 개정으로 선보이는 이번 ‘그룹 윤리헌장’은 글로벌사업 확장과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 본격화 등 변화한 사업환경을 반영하는 데 주력했다.

그룹 윤리헌장은 회사 경영이념인 ‘바른기업, 깨어있는 기업, 함께하는 기업’을 기초로 8개 주제, 31개 항목으로 구성했다. 주요 내용으로 ‘업무윤리’ ‘자산·정보보호’ ‘국내·국제 거래’ ‘사회에 대한 약속’ 등이 담겼다. 하위 항목에는 책임 있는 연구개발, 소셜미디어 이용 등이 새롭게 추가됐다.

이번 윤리헌장은 해외법인과 국내외 자회사 등 21개사에 각국의 8개 언어로 제공된다. 또 기존 법조문 형태에서 벗어나 서술형 문장을 사용하고 실제 적용 가능한 사례가 추가돼 보다 구체적이고 이해하기 쉬운 행동규범을 제시했다.

KT&G 관계자는 “윤리경영 강화는 글로벌기업으로서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필수조건”이라며 “윤리경영을 강화해 내부통제체계를 더욱 고도화하고 이를 바탕으로 글로벌 경영관리 시스템 안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