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종희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X부문장)이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53기 삼성전자 정기주주총회에서 고개숙여 인사하고 있다.
한종희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X부문장)이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53기 삼성전자 정기주주총회에서 고개숙여 인사하고 있다.

 

 

[서울와이어 이태구 기자] 한종희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DX부문장)이 16일 경기도 수원시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53기 삼성전자 정기주주총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종희 부회장은 “GOS와 관련해 주주와 고객들께 심려를 끼쳐 송구하고, 고객 여러분의 마음을 처음부터 제대로 헤아리지 못한 점에 대해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