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올해 첫 스마트폰 갤럭시S22 시리즈를 공개한 10일 서울 서초구 삼성 딜라이트샵에 제품 광고가 설치돼 있다.
삼성전자가 올해 첫 스마트폰 갤럭시S22 시리즈를 공개한 10일 서울 서초구 삼성 딜라이트샵에 제품 광고가 설치돼 있다.

[서울와이어 이태구 기자] 삼성전자가 올해 첫 스마트폰 갤럭시S22 시리즈를 공개한 10일 서울 서초구 삼성 딜라이트샵에 제품 광고가 설치돼 있다.

새로운 플래그십 스마트폰인 갤럭시S22 시리즈는 카메라  성능을 획기적으로 강화했다. 이 중 최상위 모델인 갤럭시S22 울트라는 시리즈 최초로 S펜을 내장해 갤럭시노트 시리즈를 계승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