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포블게이트 이철이 대표, 엘라마체인 강덕호 대표(사진=포블게이트)
왼쪽부터 포블게이트 이철이 대표, 엘라마체인 강덕호 대표(사진=포블게이트)

 

기업형 블록체인 공급사 엘라마체인(ELAMA)이 한국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FOBLGATE)와 전략적 업무제휴를 지난 28일 맺고 사업 확장에 나선다. 

엘라마체인은 기업에 최적화된 블록체인 전산 환경을 구축하고, 블록체인 서비스, 챗봇 서비스, 각종 어플리케이션은 물론, 실생활 및 전자상거래를 위한 가상자산 결제 시스템을 제공한다.

엘라마체인은 고객이 기업 고객에게 한정 되어있는데, 이번 포블게이트와의 업무 제휴를 통해 사업 확장을 위한 기반을 구축하면서 다양한 분야의 업체와의 제휴를 늘려나갈 계획이다. 

엘라마체인 관계자는 “기업 고객 외 일반 유저들도 이용해보고 수혜를 볼 수 있도록 자사의 기술기반으로 다양한 클라이언트 서비스를 준비 중”이라며, “증강현실 기반의 뷰티 플랫폼, 비대면 통합금융 시스템, 블록체인 기업의 신용평가 및 신용정보고시시스템 등 상용화를 진행하고 있으며, 올 해 연말부터 하나 둘씩 정식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포블게이트는 엘라마체인과 같이 건실한 프로젝트를 잇달아 상장하며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한국 가상자산 거래소다. 최근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7월에 발표한 브랜드 평가에 따르면 현재 국내 5위, 코인마켓캡(Coin Market Cap) 기준 거래대금 및 방문자 수 5위를 달성하고 있다.

sjkimcap@seoulwire.com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