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지난 3일 KB증권 용인연수원에서 열린 워크숍에서 경영진들을 대상으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 KB금융)

 

[서울와이어 김아령 기자] "'ESG 기반'의 경영체계를 확산해 지속가능경영을 선도하는 모범 금융 그룹이 되자"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은 지난 3~4일 KB증권 용인연수원에서 각 계열사 대표이사와 임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2020년 그룹 경영진 워크숍'에서 이같이 말했다. 

윤 회장은 신년사에서도 ESG 경영의 중요성을 언급하기도 했다. 지속가능금융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긍정적인 환경·사회적 임팩트를 확대하고자 글로벌 스탠다드에 부합하는 경영을 해야 한다는 뜻에서다.

이에 KB금융은 지난해 말 사회공헌문화부를 ESG 전략부로 개편하기도 했다.

윤 회장은 "올해 경영전략방향인 'L.E.A.D 2020'을 모든 경영진이 함께 바라보며 지혜와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올해 경영 키워드인 리드(L.E.A.D) 2020은 그룹 핵심경쟁력 강화·사업영역 확장·역동적이고 창의적인 KB 구현·고객 중심 디지털 혁신 등 4가지로 구성된 경영전략이다.

워크숍에서는 디지털·IT, 리더십을 주제로 강연과 토론이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사업 부문별로 2020년 그룹 경영전략 방향 실행을 위한 심층 토의 시간을 가졌다.

 

kimar@seoulwire.com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