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셀토스 1호차' 주인공은 프로골퍼 안혜진..."골프백 넣을정도로 넓어"

 

[서울와이어 천선우 기자] 기아차는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셀토스의 1호차 주인공으로 프로골퍼 안혜진 선수가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기아차는 전날 기아차의 브랜드 체험관인 비트360에서 이한응 판매사업부장 등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안혜진 씨에게 셀토스 1호차와 200만원 상당의 주유 상품권을 전달했다.

 

지난 18일 출시된 셀토스는 대범하고 혁신적인 디자인, 넓은 실내공간, 뛰어난 연비와 우수한 동력성능, 각종 첨단 안전시스템 및 편의사양 등을 갖춘 소형 SUV이다.

   

안 씨가 구매한 셀토스는 1.6 디젤 노블레스 트림으로 드라이브 와이즈와 보스 사운드팩, 하이컴포트, 하이테크 옵션을 추가했다.

   

안 씨는 "골프백을 가로로 넣을 수 있을 만큼 넓은 러기지 공간을 갖춘 셀토스에 반해 계약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