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성훈이 자신감있는 표정으로 바리스타 체험에 도전하고 있다.
본격적인 커피를 타는 모습, 이날 배우 성훈은 "자신의 커피는 맛이 없을 거"라며 장인의 커피를 추천했다. 
완성된 커피를 보고 흐뭇해하는 배우 성훈, 그는 평소에도 커피를 즐겨 마시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와이어 천선우 기자] 이날 타이베이 세계 커피 브루잉 대회에서 우승한 린둥위안(林東源) 커피의 달인과 함께 배우 겸 탤런트 성훈이 특제 커피를 내리며 주목받았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