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와이어 이수진 기자] 올해 뜨는 프랜차이즈 브랜드로 평가받는 일차돌이 불경기에도 지속적으로 가맹점이 오픈되면서 순항하고 있다고 밝혔다.

 

일차돌에 따르면 의정부를 비롯해 춘천우두점, 연천전곡점, 청주율량점, 안산상록수점, 의정 중앙로점, 의정부민락점, 충주용산점 등이 잇따라 오픈했다. 일차돌 관계자는 “처음 창업하는 초보 창업자와 업종변경을 준비하는 기존 자영업자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라며 “일반 고깃집과 달리 차돌박이와 곱창 메뉴 출시로 차돌곱창전문점이라는 콘셉트를 만들어가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일차돌은 지난 6월부터 창업자와 고객을 위한 육육데이와 혼밥 이벤트를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일차돌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 소통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모션 등을 준비중에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