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인증, 보험료 납부, 청구 알림톡 등 고객 서비스 추진

 

[서울와이어 김빛나 기자] 교보생명이 카카오페이와 손잡고 보험서비스 혁신에 나선다.

교보생명으느 26일 오후 광화문 교보생명 본사에서 교보생명 김욱 디지털혁신담당 전무, 카카오페이 이진 사업총괄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카카오페이와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새로운 인슈어테크 기술을 한 발 앞서 보험업무에 적용하고 고객들에게 한층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인슈어테크는 보험과 기술이 합쳐진 신조어다. 데이터 분석, 인공지능(AI) 등 기술을 활용해 기존 보험 산업을 혁신하는 서비스를 뜻한다.

이번 제휴를 통해 교보생명은 다음달 중 모바일웹 보험계약대출에 ‘카카오페이 인증’을 도입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교보생명 고객은 스마트폰으로 보험계약대출 이용 시 별도 앱이나 공인인증서가 없어도 카카오톡 메시지를 통한 전자서명(비밀번호) 입력만으로 간편하게 본인인증을 할 수 있게 됐다.

이와 함께 △카카오머니 송금 △청구 알림톡 등 한 차원 높은 고객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카카오페이와의 협업을 통해 한 차원 높은 고객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고객접점에서 인슈어테크 역량을 강화하고 디지털 혁신을 통해 고객경험을 개선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ress@seoulwire.com

 

저작권자 © 서울와이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D